본문 바로가기
맛집 스토리/서울 - 성북

성북구 돈카와치, 돈까스앤우동 성신여대 배달 맛집 매콤한 요리 매운철판돈까스

by jini7120 2020. 9. 23.
반응형

맛있게 매콤한 매운철판돈까스와 냉모밀 맛집


안녕하세요~

오늘 하루 알차게 잘 보내고 계신가요~?

 

저는 지금 저녁시간 전 입니다.

오늘도 맛집 포스팅을 할 예정인데 

포스팅 후에 저녁을 먹으려고 합니다.

그런데 벌써 배가 조금 고파지고 있습니다.


후다닥 맛집 소개를 완료하고 

얼른 저녁을 먹어야겠습니다.

 

그러면 바로 포스팅 시작하겠습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배달 맛집은 성북구 성신여대 쪽에 위치한 돈카와치&돈까스앤우동 입니다.

주문 시기: 2020.09.

 

이곳은 제가 매콤한 돈까스가 먹고 싶을 때 

주문하는 곳 입니다.


이곳에는 제 스타일의 

육수 맛이 가미된 냉모밀도 있어서 

가끔 주문해서 먹는 곳 입니다.



사실 저는 자루소바를 좋아하는데 

배달해서 먹을 수 있는 자루소바 집을 

아직 못 찾았습니다.


자루소바 배달 맛집을 찾게 되면 

다시 포스팅 하겠습니다.


메뉴판


돈카와치&돈까스앤우동 메뉴 모음 입니다.

 

저는 등심안심생선까스

매운철판돈까스를 먹어보았는데요.


개인적으로는 이중에 매운철판돈까스가 

제일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우동메뉴


그리고 우동류 메뉴 모음 입니다.


우동류 메뉴에서는 가쓰오우동과 

냉모밀을 먹어보았습니다.

역시나 저는 냉모밀이 제일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주문 내역서


저는 매운철판돈까스와 추가로 

중 사이즈의 냉모밀을 주문했습니다.

배달비로 2,000원이 추가 되었습니다. ㅠㅠ


반찬


주문한 지 40분 정도 되었을 때 

음식이 도착했습니다.

 

기본 반찬 구성은 밥, 샐러드, 깍두기

단무지와 고추짱아찌 입니다.

그래도 나름 기본찬으로 

있을 건 있는 것 같습니다.

 

돈까스


메인 메뉴 매운철판돈까스 입니다.


이곳의 매운철판돈까스는 뜨거운 철판 위에 

야채와 등심돈까스, 모짜렐라 치즈와 

매콤달콤한 소스가 궁합을 맞춘 

퓨전돈까스 입니다.

 

우선 배달해서 먹기 때문에 

철판은 보이지 않습니다.

아쉽습니다


철판에서 먹으면 식지 않아 

더 맛있었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제가 좋아하는 빨갛게 보이는 

매콤할 것 같은 소스가 보입니다.


돈까스를 먹어보면 씹히는 식감이 

바삭하지는 않지만 

두툼하면서도 부드럽습니다


그리고 매콤한 소스 때문에 

살짝 매콤한 맛이 입안에 감돌게 됩니다.

그렇다고 너무 매운맛은 아니고 

살짝 매콤한 맛이 나는 

자극적이지 않은 맛 입니다.


너무 맵다 싶으면 샐러드와 돈까스를 

같이 먹어도 좋습니다.


냉모밀


추가 주문 한 냉모밀입니다.


냉모밀은 아주 시원한 맛에 먹어야 좋은데 

보기에는 그렇게 보이지는 않았습니다.

냉모밀은 역시 큼지막한 살얼음이 

둥둥 떠 있는 채로 왔으면 좋았을 뻔 했습니다.

아무래도 배달 주문이기 때문에 

감안해야 할 듯싶기도 한데 이전에는 

얼음이 있는 채로 왔었는데 아쉽습니다.

 

냉모밀 육수를 마셔보면 아주 짜지 않고 

적당해서 좋았습니다.

여기에 와사비를 같이 넣어주어 먹어야 

육수 맛이 제가 좋아하는 살짝 알싸하고 

톡톡 쏘는 맛이 됩니다.


이곳은 육수를 많이 주는 편이라 

와사비를 많이 넣어서 먹는 편이 좋습니다.

 

맛있게 먹었던 음식을 포스팅 하다 보니 이제 

배가 많이 고파졌습니다.

 

마무리 하자면 전체적으로 매운철판돈까스를 

매콤하게 먹으며 거기에 냉모밀 면과 육수를 

같이 먹어주니 매콤한 맛이 가시면서 

입안도 깔끔하게 해주니 좋았습니다.

 

다음에도 매콤한돈까스가 생각날 때 

다시 주문해서 먹어야겠습니다.

그럼 오늘의 매운철판돈까스와 냉모밀 

포스팅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모두 맛있는 저녁 드시고 좋은 하루 되세요~





* 운영 시간: 매일 11:00 ~ 21:3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성북구 동선동3가 220-1 | 돈카와치돈까스앤우동
도움말 Daum 지도

댓글26